2020.10.05 NC 다이노스

롯데-삼성과 10월 낙동강 교육리그 개최

news-20201005-blog

NC 다이노스가 롯데 자이언츠, 삼성 라이온즈와 10월 9일(금)부터 11월 11일(수)까지 ‘낙동강 교육리그’를 연다.

교육리그는 퓨처스리그 시즌 종료 후 유망주 중심으로 추가 경기를 열어 이들이 실전 경험을 쌓고 실력을 키우게 하는 기회의 무대다. NC는 올해 인터리그 폐지 등으로 퓨처스리그 경기 수가 줄면서 당일 경기와 이동이 가능한 롯데, 삼성과 함께 시즌 종료 후 3개 팀의 낙동강 교육리그를 추진하기로 했다. 당초 퓨처스 115경기가 예정됐으나 32경기가 준 83경기만을 소화하게 됨에 따라 이를 보완하기 위해서다.

NC는 9일 마산야구장에서 열리는 롯데와의 첫 경기를 시작으로 다음 달 6일 마산 삼성전까지 15경기(롯데전 11경기, 삼성전 4경기)가 예정돼 있다. 롯데는 20경기, 삼성은 13경기를 치른다. 경기 시작은 오후 1시이며 코로나19 방역 조치에 따라 무관중으로 열린다. NC는 롯데-삼성과의 낙동강 교육리그 외에 KIA와 4경기를 추가로 할 계획이다.

심선엽 NC 육성팀장은 “지난해부터 롯데와 유망주 성장을 위해 시즌 이후 교류전을 진행했다. 올해는 삼성도 참여하게 되어 유망주의 경기력 분석과 기술보완에 더욱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TOP